안산시청 최희화 선수 2관왕 등극

‘제10회 구례 전국여자장사 씨름대회’ 무궁화급, 통합장사 우승

본문


 

안산시(시장 윤화섭) 직장운동경기부 씨름부 소속 최희화(무궁화급)선수가 제10회 구례 전국여자장사 씨름대회에서 2관왕에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최희화 선수는 지난 16일 구례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10회 구례 전국여자장사 씨름대회에서 2017년 천하장사 씨름대회 여자 천하장사에 등극한 바 있는 임수정 선수를 상대로 치열한 접전 끝에 구례 여자장사에 올랐다.

 

전날 무궁화급(80kg)에서 정상에 올랐던 최희화 선수는 이날 체급에 관계없이 모든 선수가 출전하는 여자 장사결정전도 석권함으로써 2관왕에 오르는 기쁨을 누렸다.

 

올해 초 창단멤버로 안산시청에 입단한 최희화 선수는 3월 회장기 대회를 시작으로 4월 증평인삼배, 5월 생활체육대장사씨름, 6월 보은 단오장사, 이번 대회까지 5개 대회 무궁화급에서 꽃가마를 탔고, 생활체육대장사와 이번 대회 등 2개 대회서 여자 장사결정전도 석권하는 등 명실상부한 여자 씨름 최강자로 등극했다.

 

안산시 관계자는 오는 추석에 개최될 추석장사씨름대회에서도 안산시청 씨름부가 좋은 성적이 기대된다며 안산시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응원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