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가족행복나눔센터, 외국인근로자 120명 데리고 하피랜드 다녀와

외국인근로자를 위해 선행하는 사람들

본문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을 위한 새해맞이 온천체험 행사가 다문화가족행복나눔센터(원장 김영수, 이하 다문화센터) 주관으로 지난해 1230일 화성 하피랜드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중국, 러시아, 우즈베키스탄, 파키스탄, 캄보디아, 태국, 필리핀 등 10여개국 12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오전 830분 다문화센터에서 준비한 버스 3대에 나누어 몸을 싣고 화성시 팔달면에 자리하고 있는 하피랜드로 향했다. 하피랜드는 수영장과 온천, 찜질방 등이 갖춰진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잘 알려진 곳이다.

 

연말연시 고국에 가지 못하고 대한민국에서 쓸쓸하게 보낼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을 위해 다문화센터에서 휴식하며 잠시나마 외로움을 잊게 해주기 위해 주말 나들이 행사를 마련한 것이다.

 

이들은 버스에서 내리기가 무섭게 곧장 하피랜드 실내로 들어갔다. 다문화가족행복나눔센터는 이들이 목욕탕과 온천, 찜질방, 수영장 등을 모두 다 이용할 수 있도록 입장권을 준비했으며, 출출할 때는 곳곳에 마련된 분식 코너와 식당도 이용할 수 있도록 약간의 경비도 만들어 주었다.

 

수영복으로 갈아입고 수영을 즐기는 근로자와 가족, 불가마, 숯가마 등을 오가며 땀을 뻘뻘 흘리는 외국인 근로자들을이 이런 체험은 처음이다면서 즐거워했다. 자국국민들끼리 삼삼오오 이야기꽃을 피우며 즐거워하는 모습이 언어가 통하지 않아 구체적으로 무슨 말을 하는지는 모르지만 모두가 즐거움을 만끽하고 있구나생각을 하게 됐다.

 

이날 행사를 주관한 다문화가족 행복나눔센터 김영수 원장은 우리 센터는 해마다 연말이면 국내에서 쓸쓸하게 보낼 외국인들을 위해 이들이 편하게 쉴 수 있는 일들을 구상하는데 올해는 하피랜드를 다녀오는 시간으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문의 : 다문화가족행복나눔센터(079-7701-3636)

김효경_명예기자poet-hk@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