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대학 신인 김정민·김태현·박관우·박성부 영입

본문


 

<왼쪽부터 박성부,김태현,김정민,박관우>

안산 그리너스 FC(이하 안산’)가 김정민(영남​대), 김태현(용인대), 박관우(선문대), 박성부(숭실대) 등 대학 신인 선수 4명을 영입했다.

 

김정민은 왼쪽 윙백으로 적극적인 오버래핑을 즐겨 하는 선수다. 측면에서 상대 뒤 공간을 허물며 깊숙이 침투하면서도 재빠르게 수비에 복귀하는 기동력이 장점이다. 영남대 시절 2016 U리그 권역 우승과 추계대학 연맹전 우승, 그리고 지난해 2017 U리그 권역 우승에 일조한 경험이 있다.

 

김태현은 수비형 미드필더를 주 포지션으로 하고 있지만 공격 능력에서도 남다른 재능을 보이며 공격수까지 소화 가능한 선수다. 2017 U리그 11경기 5득점 4도움을 기록하며 용인대의 U리그 권역 우승에 크게 이바지하였다.

 

박관우는 파워와 스피드를 겸비한 공격수다. 2016 U리그 6권역에서 13경기 8골로 득점 1위를 기록하였고, 2016 전국체전에선 4경기 2골로 선문대의 준우승을 이끌었다. 즐라탄처럼 자신감 넘치는 공격수가 되고 싶다는 박관우는 빨리 팀에 적응해 자신이 어떤 선수인지 보여주고 싶다는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박성부는 득점 감각이 탁월한 공격수로 2017 U리그 4권역에서 12경기 9골 득점 1위를 기록하였다. 또한, 2017 춘계대학축구연맹전에서는 7경기 5골로 숭실대를 우승으로 이끌었고, 전국체전에서 5경기 2골을 기록하며 준우승에 크게 기여하였다. 박성부는 대표팀 경력 또한 풍부하다. 지난해 3, 대학 선수 대표팀에 선발되어 덴소컵 소집 명단에 포함되었고, U-22 대표팀에도 승선하였다. 베트남 호찌민에서 열린 AFC U-23 챔피언십 예선에 참가해 3경기 출전, 21도움을 기록하며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본선 진출을 도왔다.

 

한편 안산은 지난 3일 첫 소집훈련을 갖고 2018시즌을 위한 본격적인 담금질에 들어갔다.

 

[신인 선수 프로필]

김정민 DF (삼일공고 - 영남대, 172cm/65kg, 1995년생)

김태현 MF (중동고 - 용인대, 174cm/70kg, 1996년생)

박관우 FW (오상고 - 선문대, 181cm/76kg, 1996년생)

박성부 FW (학성고 - 숭실대, 180cm/68kg, 1995년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