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도시정비기금 활용 주민편의 사업 큰 호응

주택밀집지역 내 주차장·소규모복지시설·쌈지공원 조성 부지매입

본문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도시정비기금을 활용하여 주거환경이 열악한 주택밀집지역 내에 주차장 쌈지공원 및 소규모 복지시설을 위한 부지매입사업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6일 시에 따르면, 그 동안 시는 2004도시정비기금 설치 운용 조례제정 이후 주차장 80필지 · 쌈지공원 5필지 · 소규모복지시설 18필지 등 총 103필지를 매입했다.

 

, 주민들의 지속적인 사업추진 요구에 따라 지난해 연말 존속기한 만료로 폐기 위기에 있던 안산시 도시정비기금 운용 조례 2023년까지 5년 연장하고 조성액을 150억원으로 증는 조례를 2차례에 걸쳐 개정했다.

 

한편 주택지역 내 주차장 조성을 위한 매입부지 사업은 인근 주민 만족도 설문조사 결과 92.6% 족도를 보인 바 있다.

 

이에 따라 시에서는 2023년까지 주민편의 제공 및 주거환경 개선에 효과가 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 할 계획이며, 올해 1회 추경예산에 30억원을 확보하여 주택 밀집지역의 주거환경 개선을 지속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타 궁금한 사항이나 주택·나대지 등 매도의사가 있는 소유주는 안산시 도시계획과(031-481-2381,2383)로 문의하면 매입관련 절차 등 자세한 사항을 안내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