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안산시장,‘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동참

환경보호 캠페인 참여를 통한 에코라이프 실천

본문


 

윤화섭 안산시장이 지난 23일 시장실에서 최근 SNS를 통해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환경운동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캠페인에 동참했다.


이 캠페인은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자는 취지로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공동 기획한 것으로 지난해 11월부터 시작됐다.

개인이 사용하는 텀블러의 사진을 찍고 SNS‘#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라고 게시하면 1건당 1000원씩 주최 측에 기부된다.

윤 시장의 이번 캠페인 동참은 최대호 안양시장의 지목으로 이뤄졌다.

윤 시장은 안산시는 공공기관과 관내 대규모점포, 식품접객업소 등을 대상으로 일회용품 줄이기 운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환경보전을 위한 뜻 깊은 캠페인에 동참하게 해준 최대호 안양시장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날 윤 시장은 다음 캠페인 참여자로 박승원 광명시장과 김상돈 의왕시장을 지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