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프라운호퍼 연구소와 안산시 스마트시티 조성 협력키로

윤화섭 시장, 독일 하노버 박람회에서 스마트시티 밑그림

본문


 

윤화섭 안산시장이 독일 하노버 산업박람회에서 독일 유명 연구기관인 프라운호퍼 연구소와 안산시 스마트시티 조성에 대하여 지속적으로 교류 및 협력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윤 시장은 지난 2(현지시간) 독일 하노버에서 열리고 있는 하노버 산업박람회를 방문했다. 이 자리에서 윤 시장은 프라운호퍼 연구소 부스를 방문해 프라운호퍼 연구소의 해럴드 마티스 교수와 알렉산더 커츠 총괄 소장으로부터 연구소가 보유한 스마트 기술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프라운호퍼 연구소는 독일 전역에 72개의 연구소와 25천여명의 직원을 둔 유럽 최대의 응용과학연구소로, 각종 산업에서 필요한 실용기술을 개발하자는 목표로 전 세계 다양한 연구파트너들과의 협력을 이어가고 있다.

 

마티스 교수는 프라운호퍼 연구소가 수행하고 있는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 활용 기술, 미래형 스마트도시설계 등에 관하여 설명했다.

 

마티스 교수와 커츠 총괄 소장은 "스마트시티에 대한 안산시의 열정과 도전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안산시의 89블록 개발사업에 우리의 연구를 접목시켜 협업하고 싶다"고 밝혔다.

 

윤 시장은 이에 "안산시는 스마트팩토리 보급, 안산사이언스밸리 조성, 스마트시티 조성 등을 추진하고 있다""안산시가 세계적인 스마트기술 접목 도시가 되도록 앞으로 상호 교류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자"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