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캄보디아 쫄츠남 축제, 올해의 관광도시 안산서 개최

캄보디아 새해명절 축제

본문


 

태양과 캄보디아가 수직선상에 있는 415일을 새해의 시작으로 삼는 캄보디아의 최대명절인 쫄츠남 축제가 안산에서 열렸다.

 

안산시(시장 윤화섭) 외국인주민지원본부는 지난 14일 와~스타디움 야외광장에서 주한 캄보디아 대사관이 주최하고 안산시가 후원하는 캄보디아 설날 행사인 ‘2019 캄보디아 쫄츠남 축제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윤화섭 안산시장, 캄보디아 노동부 장관, 주한 캄보디아 대사 등 주요 내빈과 약 1만여 명의 국내 거주 캄보디아 근로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가족과 이웃의 행복을 기원하는 불교 의식을 시작으로 화려한 캄보디아 전통의상을 입은 퍼레이드, 쫄츠남 기념식, 캄보디아 인기가수 공연, 캄보디아 음식체험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마련돼 현지의 분위기를 재현하며 캄보디아 근로자들의 향수를 달랬다.

 

윤화섭 안산시장안산을 찾아주신 얻 썸행(Ith Samheng) 캄보디아 노동직업훈련부 장관과 롱 디망쉐(Long Dimanche) 주한 캄보디아대사께 감사드린다쫄츠남 축제를 계기로 캄보디아와 안산의 우정과 협력이 더욱 돈독해지고 올해 꿈꿨던 모든 일들이 꼭 이뤄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