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외국인 회화동아리 Cafe 상록구에서도 운영

상록구 해양동 및 일동 행정복지센터와 연계 운영

본문



 

안산시(시장 윤화섭) 외국인주민지원본부에서는 소통을 통한 다문화 인식개선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회화동아리 Cafe’를 상록구 해양동 및 일동과 연계하여 확대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지난해까지 외국인주민지원본부에서 운영하던 회화동아리 Cafe는 외국인주민 분포 특성상 단원구에서 집중적으로 진행됐으나, 올해부터는 상록구 거주 외국인 주민을 위해 상록구 지역에도 실시하게 됐다.

 

이에 따라 해양동에서는 러시아어와 인도네시아어를, 일동에서는 베트남어를 배울 수 있도록 회화동아리 Cafe 운영을 확대 실시한다.

 

본부 관계자는 상록구 지역에도 회화동아리 Cafe를 개설하여 상록구 거주 국인 주민에게 실시함으로써 안산시 전체의 사회통합에 기여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 외국인주민지원본부는 5월부터 중국어와 베트남어 회화동아리를 자체 프로그램으로 운영할 예정이며, 교육신청은 오는 30일까지 안산시외국인주민지원본부 홈페이지(http://global.ansan.net)에서 하면 된다.